수소 시내버스 광주 도심 누빈다

이재룡 2020-12-21 (월) 21:34 1개월전 238  
전국 방방 곡곡 내고향 소식을 빠르게 전달합니다.

광주시, 21일부터 시내버스 6개 노선 6대 운행

전기 및 수소버스 43대 운행, 2022년까지 수소생산기기 구축

 fec860e7eb4a841a9086cd528bb41326_1608554056_9235.JPG

광주광역시가 그린뉴딜 대표 정책 중 하나인 수소 시내버스 운영에 본격 들어갔다.

 

광주시는 21일 벽진 수소충전소에서 이용섭 시장,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 서대석 서구청장, 임동춘 광주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소버스 시승식을 개최했다.

 

시승식은 벽진수소충전소에서 수소버스를 시범충전하고 광주시청까지 탑승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수소버스인 순환01번을 타고 시청까지 이동한 이용섭 시장은 시내버스를 이용한 시민들과 에너지 자립도시 실현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코로나19 극복 등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수소버스는 기후변화 대응과 미세먼지 없는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는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미세먼지가 포함된 공기를 차량 내로 끌여들인 후 산소와 수소의 반응으로 발생한 전기를 연료로 운행한다.

 

광주시는 201811월 환경부의 수소버스 시범사업 도시에 선정된 이후 지속적으로 충전인프라 구축을 추진해왔으며, 최근 시내버스 충전이 가능한 벽진 수소충전소 운영에 들어갔다.

 

수소버스 운행노선은 충전소 접근성과 다양한 노선 운행 원칙에 따라 6개 노선으로 정해졌으며, 순환01(세하동~세하동), 송정19(도산동~장등동), 일곡28(매월동~살레시오고), 금호36(장등동~서광주역), 금호46(국립광주과학관~서광주역), 운림51(첨단~증심사)에 각 1대씩 운행한다.

 

앞으로 광주시는 2021년 버스 충전이 가능한 월출 충전소와 장등 충전소를 운영하고 2022년에는 거점형 수소생산기지를 구축해 수소공급을 안정적으로 할 예정이며, 수소 시내버스 도입도 확대할 계획이다.

 

이용섭 시장은 수소버스 운행은 시민들이 직접 체감하실 수 있는 광주형 그린뉴딜 정책이다자전거 정책, 물순환 정책 등 생활 속 그린뉴딜 정책이 확대 시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현재 수소버스 6대를 포함해 전기 및 수소버스 43대를 운행하고 있다.

 

 

 

수소버스 1대당 대기오염물질 정화용량은 연간 공기량 42이며, 이는 성인 약 86명이 1년 동안 깨끗한 공기를 마실수 있는 양이다. 또 수소버스는 에너지 효율이 80%이상으로 가솔린이나 디젤연료의 40%보다 월등한 효율을 보이고 있으며, 130충전으로 최대 450를 운행할 수 있다.

<저작권자,한국중앙방송,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