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어린 바지락 500만 마리 방류

이재룡 2020-09-29 (화) 10:17 1개월전 261  
전국 방방 곡곡 내고향 소식을 빠르게 전달합니다.

천수만에 적합한 품종 선정! 지속적인 방류로 수산자원 조성 기틀 마련! 

 9fbbca7c98acde45bad88ae4ccfdfbf5_1601342254_5426.jpeg

홍성군은 29일 수산자원 조성 및 지역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어린 바지락 500만 마리를 서부면 남당리 인근에 방류했다.

 

이번 방류는 홍성군 수산자원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도 수산자원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추진하였으며, 올 한해 동안 어린 대하 2,900만 마리 조피볼락(우럭) 23만 마리 주꾸미 10만 마리 어린 꽃게 12만 마리를 방류하는 등 충남도와 협업을 통해 수산자원 조성의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이를 통해 다양한 수산물 판매로 어촌 지역 소득 증대는 물론 미식가들의 큰 호응도 얻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어족 자원 조성을 위해 청정해역이자 수산물의 보고인 천수만에 적합한 품종을 선정하여, 충남도와 함께 지속적인 방류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mkbc@daum.net <저작권자(c) 한국중앙방송,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