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악산국립공원, 산개구리 산란 시작

이재룡 2023-03-14 (화) 16:12 1년전 215
전국 방방 곡곡 내고향 소식을 빠르게 전달합니다.

작년보다 일주일 빨라진, 계곡산개구리 첫 산란(32) 

4a0f22c023cfaded2b3443f5811cb282_1678777951_0147.gif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유경호)32일 월악산국립공원 송계계곡 일원에서 계곡산개구리의 첫 산란을 관측했다고 밝혔다.

이번 월악산국립공원 계곡산개구리의 산란은 202238일에 관측된 것보다 약 7일 빨라진 것으로, 작년보다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산란이 빨라진 것으로 추정된다.

 4a0f22c023cfaded2b3443f5811cb282_1678777964_6665.gif

계곡산개구리 성체의 몸통 크기는 4~8cm이며, 다갈색 및 암갈색을 띤다. 계곡산개구리는 경칩을 전후하여 동면에서 깨어나 4월까지 번식을 하고 알덩어리의 형태는 타원형으로 직경 15cm정도이며, 알은 100~200개 정도이다.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이정헌 야생동물보호단은 국립공원 내 양서류 서식지 보전과 생물다양성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mkbc@daum.net <저작권자(c) 한국중앙방송,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