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을 찾은 컨셉러’ 비대면 온라인 발대식 개최
2020 전북관광 유튜브 크리에이터 육성 사업

사회부 2020-06-16 (화) 16:00 3개월전 346
전국 방방 곡곡 내고향 소식을 빠르게 전달합니다.

1af14712812490f091ba2a88ede5b8b1_1592290774_5089.png

(문화부 구수정 기자)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기전, 이하 재단)이 전라북도의 아름다움과 다양한 문화관광 자원을 소개하는 영상 콘텐츠 제작 사업을 추진한다.

 

전국 각 지역에서 선발된 14개 팀의 크리에이터들은 지난 5월 공모와 영상 심사를 거쳐 51의 경쟁률을 뚫고, ‘2020년 전북관광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선발됐다.

 

당초 65일에 예정되었던 발대식은 서울·경기 지역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발대식을 지난 12일 진행했다.

 

크리에이터들은 약 5개월간 전라북도 14개 시·군을 찾아가 문화·관광의 주제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개인 SNS에 홍보와 소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본 사업은 코로나19 이후 사람이 몰리지 않은 곳’, ‘숨겨진 여행지등 달라지는 여행 트렌드를 사업 전반에 반영해 전라북도의 숨은 곳과 꼭 가고 싶은 곳 등을 발굴하는 사업으로 방향을 설정했다.

 

이기전 대표이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관광 수요를 충족할 수 있는 전라북도의 문화·관광 맞춤형 영상 콘텐츠 발굴로 지역 기반의 사회적경제 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mkbc@daum.net <저작권자(c) 한국중앙방송,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